HOME > 사양관리 > 양돈 > 봄철사양관리



봄은 돼지에 있어 가장 좋은 계절로서 겨울철의 저온으로 인해 움츠러들었던 돼지의 생리 기능이 활발해지며 성장, 발육도 빠르고 번식 등 생산능력도 좋아지는 시기이다. 그러나 생산 저해 요소로 작용할 수 있는 질병과 영양 결핍 그리고 사료의 변패에 따른 스트레스 등의 발생도 많아지므로 사양관리에 더욱 세심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 포유 자돈의 관리
  • 포유중인 신생 자돈은 환경에 대한 적응력이 전혀 없기 때문에 모든 환경을 인위적으로 조절해 주어야 한다. 즉 자돈사 내 온도, 습도와 위생 및 영양 등 어느 한가지라도 적당하지 않으면 자돈은 치명적인 손상을 입을 수도 있고, 적은 스트레스라도 출하 일령 등 생산성에 미치는 영향이 크므로 포유 기간은 매우 중요하다고 할 수 있다.

    특히 환절기엔 일교차가 심하여 낮에는 어느 정도 따뜻하지만 야간의 온도는 겨울과 비슷하므로 보온과 환기에 더욱 유의하여야 하며 가능하면 자돈이 느낄 수 있는 지점에 온도계를 설치하고 수시로 관찰하여 적온을 유지할 수 있도록 보온등의 높이를 적절히 조절해 주어야 한다.

    보통 분만사는 22℃가 적온이며 새끼보온상은 30~27℃를 유지해야 한다. 또한 온도가 상승하면 환기 요구량이 많아지게 되고 과습하게 되면 주변이 불결해져서 자돈 설사의 원인이 되기 쉬우므로 건조하고 청결하게 유지하여야 하며, 보온은 반드시 환기와 연관을 지어서 생각할 필요가 있다.

    <표1> 돼지의 환경 적온
    일령,체중 1~3일 4~7일 8~30일 31~45일 15~50kg 50~90kg 100kg 이상
    적온(℃) 30~32 28~32 22~25 20~22 20~25 18~20 15~18

  • 육성 및 비육돈 관리
  • 봄은 기온이 상승함에 따라 증체량 및 사료 요구율이 향상되어 년중 돼지가 성장하는데 가장 적합한 시기이지만 온도 변화에 주의하여야 한다. 그리고 환절기에는 일교차가 심하므로 밤에는 겨울철과 같이 보온에 신경을 써서 온도의 변화를 줄여 줌으로써 호흡기 질병에 걸리지 않도록 주의한다.

    겨울내 움츠렸다가 따뜻해지면 운동량이 증가하므로 사육 밀도를 낮춰 주고 환기량을 배로 높여 쾌적한 환경을 만들어 주는 것이 중요하다. 겨울내 밀폐했던 창문의 비닐이나 커텐의 제거는 호흡기 질환의 발생과 밀접한 관계가 있으므로 세심한 주의를 기울여야 하는데 서둘러 제거하지 말고 밤에는 창문을 덮어 두고 낮에는 열어 두면서 4~5월을 지나도록 하는 것이 좋다.

    커튼의 개폐는 축사의 위치 또는 건물 구조 상태에 따라 다르므로 각 농장의 실정에 맞게 실시하도록 한다. 습도는 겨울에 비해 비교적 높아졌으므로 청소를 자주 해 주고 톱밥 등을 깔아서 적당히 조절하는 것이 필요하다.

  • 모돈 관리
  • 3월로 접어들면서 외기온도 및 돈사내 온도가 점차 상승함에 따라 임신돈의 사료 급여량을 조금 감소시켜 주어야 하며 체평점(Body Condition Score)에 따라 주 1회 이상 사료 급여량을 조절해 주어야 하며 월 1회 임신돈 총사료량을 점검하여 일당 사료섭취량 추세를 점검하여야 한다.

    임신돈의 과식시 포유기간중 사료섭취량이 저하되어 능력 발현이 안될뿐 아니라 이는 모돈의 유선조직 발달 저조로 유량이 감소하는 결과를 초래하게 되므로 점검해 볼 필요성이 있다.

    <표2> 계절별 임신돈 사료 급여 예
    구 분 봄 ~ 가을 15℃ 10℃ 5℃
    급여량 (kg/일) 2 ~ 2.7 2.4 ~ 3.0 2.7 ~ 3.4 2.9 ~ 3.8
    ※ 리신 0.63%, DE 3,160 Kcal 기준

  • 돈사 관리
  • 소독은 가축에게 각종 질병을 일으키는 병원체를 죽이거나 제거시키는 수단으로 방역 대책 중 기본이 되고, 가장 경제적으로 실시할 수 있는 방법이지만 자칫 소홀히 하기가 쉽다. 특히 봄철에는 병원균의 활동이 활발해지므로 철저한 소독이 필요한데 돈사의 입구에 설치된 발판 소독조는 2~3일이 지나면 직사 광선과 흙, 돈분 등에 의해 효력이 떨어지게 되므로 주 2~3회 정도는 바꾸어 주어야 한다.

    돈사 내부에 사용되는 소독약으로는 크레졸, 염소제 등이 있으며, 특히 봄철에는 천정을 비롯하여 바닥, 벽면 등 돈사 내부 전체를 소독하는 것이 원칙이다. 세균의 증식이 왕성해지는 3월부터는 소독 횟수를 늘여야 하며 휴식중인 돈사는 양잿물로 바닥을 소독하고, 돈사를 밀폐시킨 후 포르말린으로 훈증소독을 실시하면 더욱 바람직하다.

    그리고 겨울동안 사용하지 않은 운동장은 30Cm 두께로 모래를 깔아 주거나 생석회로 소독을 하고 뒤집어 주며, 운동장에 오물이 고이지 않도록 배수로를 파고, 축사 주위에도 배수로를 정리하여 축사 내부가 습하지 않도록 하며, 배뇨구를 점검하여 오물에 의한 질병을 예방할 수 있게 한다.

    <표3> 돼지의 환기 요구량 (단위: cfm = 1분간 1입방피트)
    사육 단계 체중(kg) 저온기 적온기 고온기
    포유모돈(자돈 포함) 182 20 + 60 = 80 + 420 = 500
    초기 자돈 5.4~13.6 2 + 8 = 10 + 15 = 25
    자 돈 13.6~34 3 + 12 = 15 + 20 = 35
    육성돈 34~68 7 + 17 = 24 + 51 = 75
    비육돈 68~100 10 + 25 = 35 + 85 = 120
    임신돈 147 12 + 28 = 40 + 110 = 150
    종돈 182 14 + 36 = 50 + 250 = 300
    * + 표시 숫자는 기온 상승에 따라 추가시켜 주어야 하는 환기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