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양관리 > 산란계 > 겨울철 사양관리 > 온도관리



닭은 체온이 높은 항온동물이므로 환경온도가 어느정도 변동되더라도 스스로 체온을 조절하지만 겨울철 계사내 보온단열시설 미비로 계사내 온도가 지나치게 떨어지면 체온조절기능에 이상을 초래하며, 체온유지와 생산활동을 위해 사료를 과도하게 섭취하게 되고 산란율도 현저하게 저하하여 생산비가 증가하게 된다.
  • 온도관리
  •   산란계에 가장 적합한 온도는 한마디로 말하기 어렵지만 15∼25℃가 적당하며, 환경온도가 너무 높거나 낮으면 체온을 일정하게 유지하기가 어렵고 생리기능에 나쁜 영향을 미쳐 생산능력이 떨어지게 된다. 산란계는 저온에 대한 저항력이 비교적 강하지만 갑작스런 저온은 영향이 크며, 기온이 떨어지면 사료섭취량이 증가하고 산란율이 감소하므로 사료효율이 크게 떨어진다.

    특히 습도가 높은 계사에서 저온이 계속되면 체열방산이 심하게 되므로 체온조절이 어려워 추위를 더 타게 되며 질병의 저항력을 약화시켜 호흡기질환을 증가시킨다.

    Check point : 개방식 계사에서는 온도조절이 어려워 겨울철에는 사료의 섭취량이 많아진다. 환경온도가 산란능력에 미치는 영향은 <표 1>에서 보는 바와 같이 20℃에서 산란율과 1일 1수당 산란량이 가장 높고, 환경온도가 이보다 높거나 낮으면 산란율이나 산란량이 감소된다.

    또 난중은 저온의 영향을 크게 받지 않으며 0∼20℃에서는 큰 차이가 없고 24℃ 이상이 되면 현저하게 감소하기 시작한다.

    <표 1> 환경온도와 산란능력
    환경온도(℃) 산란율(%) 난중(g) 1일 1수당 산란량(g)
    0 62 55.5 34.4
    4 71.5 56.6 40.5
    8 79.0 57.0 45.0
    12 84.5 56.8 48.0
    16 88.0 56.3 49.5
    20 90.0 55.5 50.0
    24 89.5 54.2 48.5
    28 87.0 53.1 46.2
    32 83.0 50.8 42.2
    35 79.5 48.1 38.2

    산란계의 사료섭취량은 여러 가지 요인에 의해 달라지지만 가장 크게 영향을 미치는 요인은 환경온도와 사료중의 에너지함량으로써 사료섭취량의 변화양상은 <표 2>에서 보는 바와 같이 환경온도가 낮을 때는 유지에너지요구량이 많기 때문에 사료섭취량이 증가하게 되며, 반대로 환경온도가 높아지면 사료섭취량은 감소하게 되는데, 이와 같은 환경온도의 변화에 따른 사료섭취량의 변화는 일정하지 않고 추울 때 보다 더울 때 더 심한 변화를 나타낸다.

    대체로 20℃ 이하에서는 환경온도가 1℃ 저하함에 따라 사료섭취량은 약 1%씩 증가하게 된다. 즉, 겨울철의 저온환경이 산란계에 미치는 영향은 사료섭취량의 증가와 산란율 및 사료효율의 저하로 요약된다.

    따라서 보온관리에 적극적으로 힘써야 하겠으며 특히 개방계사의 경우 계사내 온도가 0℃ 이하로 떨어져서 급수관이 동파돼 급수가 중단되는 사태는 없어야 하겠다.


    <표 2> 환경온도 및 사료의 에너지수준과 산란계 1일 1수당 사료섭취량 (단위 : g)
    대사에너지(kcal/kg) 2,640 2,860 3,080
    환경온도(℃) / 범위

    최저

    최고

    최저

    최고

    최저

    최고
    4.4 122 135 112 124 104 115
    10.0 118 131 109 121 101 112
    15.6 113 125 104 115 97 107
    21.1 105 116 97 107 91 100
    26.7 96 106 89 98 83 91
    32.2 81 89 75 83 70 77
    37.8 66 73 61 67 56 62